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계양 산성박물관’ 건립공사 시작14일 기공식 가져, 2018년 완공 예정
『계양 산성박물관』 건립공사 조감도. [사진제공=인천 계양구]

계양산에 박물관이 생긴다.

인천시 계양구는 14일 계산동 박물관 건립부지에서 ‘계양 산성박물관 건립 공사 기공식’을 가졌다고 말했다.

기공식에는 박형우 구청장과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 구의원, 지역주민 등 300여 인사가 참석했다.

구는 지난 2013년 문화체육관광부의 공립박물관건립지원 대상에 선정, 국비 등 총 95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계산동 산11번지 일대에 지상2층 연면적 1998.94㎡ 규모의 ‘계양 산성박물관’을 건립하는 사업을 추진해 왔다.

‘계양 산성박물관’에는 계양산성의 가치와 계양의 역사를 전시하고 전시실과 체험실, 유물수장고, 전망대 등의 시설이 두루 갖춰진 국내 최초 산성 전문박물관이 될 것이다.

시 관계자는 “계양구는 박물관이 구민과 관람객에게 사랑받는 문화시설이 될 수 있도록 건립공사와 운영 준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평수 기자  bonie0705@incheonbiz.com

<저작권자 © 인천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