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봉현 사장, 학술대회서 스마트 항만 사례 특강
상태바
남봉현 사장, 학술대회서 스마트 항만 사례 특강
  • 이진원 기자
  • 승인 2019.04.11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조 강연하고 있는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

남봉현 인천항만공사 사장이 11일 ‘해운·항만·물류분야에서의 4차 산업혁명 기술 적용 사례와 향후 발전방향’을 주제로 기조 강연을 했다.

이날 남 사장은 광주 김대중 컨벤션센터에서 1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린 대한산업공학회 '춘계공동학술대회'에 참석해 4차 산업혁명과 스마트 항만, 해외 주요 항만의 스마트 항만 추진전략, 국내 스마트 항만 추진계획과 현황 등을 소개했다.

이 학회는 ‘4차 산업혁명과 지역 균형발전’을 주제로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산업공학·경영과학·시뮬레이션 관련 학술대회다.

남 사장은 또 인천항이 물류·에너지 효율적 이용과 지속가능한 친환경 항만, 안전한 항만을 구축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스마트 항만 사례를 발표했다.

스마트 항만 사례로는 LNG 냉동냉장 클러스터, 육상전원공급시설 국산화 개발, 드론 활용 항만관리 등이다.

남 사장은 강연에서 “스마트 항만이 우리나라 4차 산업혁명의 블루오션이 될 수 있다”며 “학계와 관련 업계의 많은 관심과 지혜를 모아줄 것”을 부탁했다.

이어 “인천항이 해외 선진항과 어깨를 나란히 하고 우리나라가 해양강국으로 발돋움할 수 있게 하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