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창업·취업·일자리
올 상반기 취업경기 ‘더 나빠져’…하반기도 '비관적
취업박람회

올해 상반기 구직자 3명 가운데 2명은 일자리 찾기가 더 어려워졌다고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10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올 상반기에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 아르바이트생, 대학생 등 4579명을 대상으로 한 '취업 경기' 공동 설문조사 결과 전체의 67.3%가 '더 나빠졌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30.4%는 '예전과 비슷하다'고 했으며, '구직난이 좋아졌다'는 답변은 2.3%에 불과했다.

취업 경기가 더 나빠졌다고 느끼는 이유로는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이 줄었기 때문'이라는 응답이 27.4%(복수 응답)로 가장 많았고, 기업 채용 인원 감소가 21.9%, 입사 지원 경쟁률 상승이 20.7%, 전반적인 경기 부진이 16.5%의 순으로 나타났다.

올 하반기 취업 시장 전망에 대해서는 53.3%가 '상반기와 비슷할 것'이라고 답했으며, 더 나빠질 것이라는 응답이 30.4%, 나아질 것이라는 응답은 16.3%에 그쳤다.

구직난 타개를 위해 필요한 것으로는 전체의 26.4%가 '경기회복과 경제성장'이라고 지적했다. '실효성 있는 정부의 일자리 정책'과 '기업의 적극적인 일자리 창출'이라는 답변이 각각 23.2%와 2.7%로 집계됐다.

 

정은식 기자  incheonbiz@incheonbiz.com

<저작권자 © 인천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