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외국인주민 운전면허교실 개강
상태바
인천시, 외국인주민 운전면허교실 개강
  • 이경수 기자
  • 승인 2019.05.13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운전면허 시험장

인천시와 인천남동경찰서는 외국인근로자, 결혼이주민 등 외국인주민을 대상으로 운전면허교실을 개강했다고 13일 밝혔다.

외국인주민의 안정적 정착 지원을 위한 이번 운전면허교실에는 인천시에 거주하는 중국, 베트남, 필리핀 등 외국인주민 8명이 등록했으며, 13~16일 인천외국인종합지원센터에서 4일간 진행된다.

외국인주민 대상 운전면허교실은 학과시험 대비를 위한 이론 교육을 중국어, 베트남어 등 수강생들이 원하는 언어로 된 교재를 사용한다.

교육 종료 후에는 인천외국인종합지원센터에서 출장 학과시험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세윤 인천시 보훈다문화과장은 “이번 운전면허교실이 시간적·언어적 어려움으로 인해 면허취득이 어려운 외국인주민에게 운전면허 취득의 기회를 제공하게 됐다”며 “그들이 지역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