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한장으로 인터뷰 동영상 제작’…삼성, AI 신기술 개발
상태바
‘사진 한장으로 인터뷰 동영상 제작’…삼성, AI 신기술 개발
  • 정은식 기자
  • 승인 2019.05.24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러시아 모스크바 AI 연구센터가 개발한 '가상 인터뷰 동영상' 제작 기술

인물 사진 1장만 있으면 다양한 얼굴 표정과 움직임이 담긴 가상 인터뷰 동영상을 만들 수 있는 인공지능(AI) 기술이 개발됐다.

24일 외신 등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러시아 모스크바 AI연구센터는 얼굴 이미지 사진을 '말하는 얼굴 동영상'으로 손쉽게 변환할 수 있는 새로운 기술을 최근 선보였다.

러시아 첨단기술의 산실로 불리는 '스콜코보 과학기술연구소'와 공동 개발한 이 기술은 기존의 AI 영상합성 기술인 '딥페이크(deepfake)'와는 달리 별도의 3차원 모델링 과정 등이 필요없는 게 특징이다.

1장 이상의 사진으로 얼굴 윤곽을 잡아내면 실제와 구분하기 어려울 정도의 가상 동영상을 만들 수 있고, 이를 애니메이션 등으로도 변환할 수 있다는 것이다.

삼성전자 러시아 모스크바 AI 연구센터가 개발한 '가상 인터뷰 동영상' 제작 매커니즘

이 기술은 세계적인 수학·물리학 분야 논문 초고 사이트(arxiv.org)에 게재되면서 일반에 공개됐으며, 화상통화나 온라인 게임, SF영화 등에서 폭넓게 이용될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평가했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이런 종류의 첨단 AI 기술이 '가짜 동영상'을 만드는 데 악용될 수 있다는 우려도 내놓고 있다.

실제로 미국 의회는 '딥페이크' 기술이 국가안보를 위협할 수 있다는 판단에 따라 규제 법안을 준비하고 있다.

페이스북도 가짜 동영상을 판별해 업로드할 수 없게 하는 머신러닝 모델을 최근 개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