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핫플레이스
‘개항기 복장하고 인천 개항장 체험하러 밤에 가볼까?’
지난해 열린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 행사

인천시 중구 개항장 문화지구에서 오는 15~16일 '2019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이 열린다.

야간에 개항장의 아름다운 밤 정취를 즐기며 중구청(구 인천부청사), 인천개항박물관(구 인천일본제1은행지점), 인천근대건축전시관(구 인천일본18은행지점) 등 문화재를 탐방한다.

문화재가 행사 기간 동안 야간에 개방돼 단청, 지화, 화각 등의 무형문화재를 체험할 수 있게 된다.

올해 행사에는 개항기 생활상을 체험할 수 있는 각종 세트장·포토존이 마련되며 개항기 복장을 하고 기념촬영도 할 수 있게 구성됐다.

행사 기간에 지역 상인들이 참여하는 플리마켓과 저잣거리가 중구청 앞 일대에서 진행된다.

행사 첫날인 15일에는 아트플랫폼 인근 특설무대에서 개막식과 축하공연이 펼쳐진다.

인천 개항장 문화재 야행 행사는 15~16일 한 차례 진행된 후, 올해 9월 7~8일에 한 차례 더 관광객들을 찾아갈 예정이다.

 

이경수 기자  incheonbiz@incheonbiz.com

<저작권자 © 인천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