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관광공사 , 중국 한한령 이후 최대 규모 MICE 기업 포상관광 단체 행사 개최
상태바
인천관광공사 , 중국 한한령 이후 최대 규모 MICE 기업 포상관광 단체 행사 개최
  • 이주연 전문기자
  • 승인 2019.09.27 11: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라다이스 호텔레서 열린 중궁 안여옥 그룹의 기업행사

 

인천시(시장 박남춘)와 인천관광공사(사장 민민홍)는 중국 한한령 이후 최대 규모인 중국 헬스케어 전문업체 안여옥 그룹 임직원 3,000명의 기업 포상관광 단체를 인천으로 유치하여 지난 9월 25일(수)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기업행사를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 최고경영자는 “인천의 호텔, 베뉴, 체험, 식사 등 인프라가 매우 잘 되어 있을 뿐 아니라, 이번 투어의 컨셉이 ‘새로운 시작’이라서 한국에서 최초로 외국 문물을 받아들여 개항이 이뤄진 인천을 선택하였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진행을 맡았던 여행업계 관계자에 따르면 “1인당 기업지원 비용과 개인소비액(약 3천불)을 감안하면 직접 소비만 약 100억원 이상이며, 대부분은 인천 지역에서 소비되었다.“고 밝혔다.

 인천에 소재한 호텔 및 면세점 등 관계자들도 “실제 평소보다 매출이 크게 상승되어 MICE 행사의 긍정적인 효과를 몸소 체감하였다.”며 “향후 공사의 주도적인 MICE 단체 유치 활약에 기대가 크다.”고 했다.

 민민홍 인천관광공사 사장은 “올해 현재까지 인천을 방문한 중국 기업회의 및 포상관광 단체는 1만 명을 넘어 전년 대비 약 7배가 성장하였으며, 이번 단체는 중국 한한령 이후 최대 규모의 기업 포상관광 단체가 인천을 방문한 것에 의미가 크며, 이번 단체 방문을 계기로 공사에서는 보다 공격적인 마케팅을 통해 고부가 대형 MICE 단체를 인천으로 유치하여 지역 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