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진군, 식용곤충산업 활성화 잰걸음
상태바
옹진군, 식용곤충산업 활성화 잰걸음
  • 노복자 전문기자
  • 승인 2019.11.18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일간 식용곤충 조리·외식 창업아카데미 프로그램 운영
식용곤충을 활용한 요리 시범
식용곤충을 활용한 요리체험 실습교육

인천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미래 식량산업으로 각광받고 있는 식용 곤충 산업 활성화를 위해 영흥면 소재 숨 굼벵이 체험농장에서 지난 11일부터 15일까지 4일간 무료교육을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식용 곤충은 미래 식량산업으로 각광받고 있지만 아직 소비자에게 거부감이 남아있어 식용곤충 요리 등의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소비자 인식 전환을 위해 추진됐다.

교육 프로그램은 성인을 위한 식용 곤충 외식창업의 이해와 창업 입문에 대한 이론교육 뿐 아니라 갈색 거저리 유충을 이용한 수프, 파스타, 해산물 샐러드 등 실습교육이 진행됐다.

어린이를 대상으로는 식용 곤충의 이해를 돕기 위한 이론 교육 및 셰이크와 피자를 만들 수 있는 체험교육을 실시했다.

식용 곤충이 미래의 식량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는 이유는 식용 곤충의 영양가가 크기 때문이다.

100g 단위로 소고기와 비교했을 때, 식용 곤충은 소고기보다 지방의 함량이 32% 적고, 탄수화물 12%, 단백질 20%, 칼슘 35mg, 철 1.5mg이 높다.

또한, 소의 체중 1kg당 배출되는 이산화탄소량은 메뚜기의 160배 정도 된다.

현재 우리나라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등록된 식용 곤충은 메뚜기, 누에번데기, 갈색 거저리 유충 등 총 7종이 허용되어 있다.

이에 대해 옹진군 관계자는 “이번 교육 프로그램이 식용 곤충산업 활성화 및 농가의 새로운 소득원창출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식용 곤충산업의 대중화와 안정적인 성장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