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A, 미국 LA에서 대한민국 브랜드박람회 개최…7천만달러 수출상담 기록
상태바
IPA, 미국 LA에서 대한민국 브랜드박람회 개최…7천만달러 수출상담 기록
  • 마석철 기자
  • 승인 2019.12.09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홈쇼핑과 손잡고 국내 유망 중소기업 해외진출 발판제공
미국 LA에서 열린 코리아 브랜드 박람회가 진행되고 있다.
미국 LA에서 열린 코리아 브랜드 엑스포에 많은 인파가 줄을 서서 입장하고 있다.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는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중소기업 해외진출을 위한 ‘2019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를 롯데홈쇼핑과 공동주관하여 중소기업 및 스타트업기업 73개사 수출상담액 7천만달러(약 835억)의 실적을 거뒀다고 9일 밝혔다.

 ‘2019 대한민국 브랜드 엑스포’는 12월 2일 사전시장설명회를 시작으로 3~4까지 양일간 미국 로스엔젤레스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중소기업 해외진출 지원 박람회로, 협력기업의 글로벌경쟁력 확보를 위해 IPA가 2018년부터 롯데홈쇼핑·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과 손잡고 추진하는 해외특화 동반성장 프로그램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세계 최대 소비시장이자, 4차산업, 스타트업의 본고장에서 국내 우수 생활 소비재 상품과 K-뷰티를 대표하는 화장품 등 유망 중소기업 41개사, 스타트업 32개사 및 현지 바이어와 1대1 수출상담, 상품 입점 노하우 제공, 제품 현지화 컨설팅 등 해외유통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자리가 마련되었다.

 인천지역에서는 ‘피크닉파트너스’, ‘아이앤이’ 등 화장품 및 아웃도어용품 중소기업 7개사가 참여했으며, IPA는 B2B 수출상담회에 참석하여 인천항 홍보와 협력기업의 상담부스·바이어 매칭을 지원하고 박람회 전시물품 운송 및 물품 현장배치 등 참가업체의 물류지원시스템 구축을 위해 노력했다.

 특히, 이번 박람회 참가 인천지역업체 중 텐트를 주력으로 한 캠핑용품 기업 ‘피크닉파트너스'의 경우 캠핑문화가 발달한 미국에서 쉽게 설치되는 텐트와 가벼운 해먹이 하나로 연결되는 기능을 제공해 높은 시장성을 보이는 등 세계 최대 소비시장미국의 수요를 공략할 수 있었다.

 한편, 이번 박람회는 수출상담과 더불어 LA 브랜드엑스포 홍보대사 가수 소유 팬 사인회, 한류 메이크업 시연회 등 한국의 문화를 전파하고 체험하는 다양한 행사가 함께 구성되어 현지 방문객들의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으며, 행사결과 7천만달러(약 835억)의 상담실적을 기록했다.

 인천항만공사 안길섭 일자리사회가치 실장은 “물류-유통 간 상호협업을 통해 중소기업이 해외로 진출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할 수 있었다”면서, “IPA는 앞으로도 중소기업의 해외판로개척 지원을 통한 국가경쟁력육성 기여 및 동반성장 실현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LA에서 열린 코리아 브랜드 엑스포
LA에서 열린 코리아 브랜드 엑스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