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넥스존, 하이크비전 휴대용 열화상카메라 국내 출시
상태바
씨넥스존, 하이크비전 휴대용 열화상카메라 국내 출시
  • 이승윤 전문기자
  • 승인 2020.07.09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감도 열화상 센서 통해 안전하게 비접촉식으로 체온 측정 가능
- 70만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코로나19 대응 가능

 

하이크비전 휴대용 열화상카메라
하이크비전 휴대용 열화상카메라

IT 하드웨어 및 디지털가전 전문 유통기업인 씨넥스존(대표 김광일)은 하이크비전의 휴대용 열화상카메라(DS-2TP31B-3AUF)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하이크비전의 휴대용 열화상카메라는 고감도 열화상 센서를 탑재해 기존의 접촉식 체온계와 다르게 신체에 직접 닿지 않은 채 멀리서도 사람의 체온을 정확하게 측정할 수 있는 기기이다. 제품에는 320x240 해상도의 2.4인치 디스플레이가 탑재되어 있어 측정하는 대상의 형체를 온도와 함께 확인할 수 있다.

배터리가 내장되어 있고 IP54 등급 생활 방수를 지원해 건물 내, 사업장 내에서 휴대하고 다니며 신체의 체온 및 다양한 물체의 온도를 측정할 수 있다. 온도 측정 중 특이 상황이 있을 때에는 측정 화면을 내장 메모리 및 외장 MicroSD 카드에 저장할 수 있어 온도 측정 기록용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산 위험이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70만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돼 공공기관, 교육기관, 대형빌딩뿐 아니라 음식점, PC방, 카페 등의 중소형 건물, 소상공인들도 더욱 쉽게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 수 있다. 이를 통해 사업장은 방문 고객들에게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장소라는 인식을 제공할 수 있어 고객 신뢰도 향상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하이크비전 열화상카메라 부문의 국내 총판인 씨넥스존은 일부 공공기관, 교육기관의 경우 정부에서 대당 수백만원의 예산을 통해 고가형 체온측정기를 보급하고 있지만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은 경기 침체가 지속되는 상황에서 코로나19 대비를 위한 고가의 장비를 구입하기 쉽지 않은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어 70만원대의 휴대용 열화상카메라를 통해 다수의 기업 및 사업장에서 임직원, 외부 출입자들의 체온을 보다 빠르고 안전하게 측정함으로써 코로나19를 예방하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하이크비전 열화상카메라는 씨넥스존 공식쇼핑몰, 옥션, G마켓, 11번가 등의 오픈마켓에서 구입할 수 있다.

씨넥스존 개요

씨넥스존은 CPU, RAM 등의 PC H/W 및 게이밍 기어, 소형가전 전문 유통기업이다. 구글, 샤오미, 레노버 등의 다양한 제품을 국내에 선보이고 있으며 PC용 파워서플라이 및 쿨러 전문 브랜드 에너맥스(Enermax), 세계 CCTV 1위 하이크비전(HIKVISION)의 국내 공식 수입원으로서 에너맥스, 하이크비전 제품의 국내 유통과 고객 지원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