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에 트램이 생긴다면?’시민 의견을 묻습니다.
상태바
인천에 트램이 생긴다면?’시민 의견을 묻습니다.
  • 김정남 기자
  • 승인 2021.09.01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광역시 도시재생지원센터, 부평연안부두선(트램) 주변지역 원도심 활성화 방안 수립을 위한 온라인 설문조사 실시
부평 연안부두선(트램)계획도
부평 연안부두선(트램)계획도

인천광역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인천광역시가 구상 중인 부평연안부두선(트램 또는 노면전차)과 관련한 원도심 활성화 방안 수립을 위해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부평연안부두선 트램 도입 계획에 따라 정거장 주변지역의 중·장기적 활성화방안을 구상하기 위한 것으로서, 인천시민을 대상으로 원도심에 실제 거주하면서 느끼는 문제점과 개선방안 등의 아이디어를 수렴하기 위함이다. 설문조사는 웹사이트(http://naver.me/5DHYA9c6) 또는 QR코드를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9월 17일까지 진행된다.

온라인 설문조사 참여 QR코드
온라인 설문조사 참여 QR코드

원도심의 교통편익 증진을 위해 검토되고 있는 부평연안부두선은 경인선 부평역과 캠프마켓, 인천도시철도 2호선 인천가좌역, 도화 도시개발사업구역, 경인선 인천역에서 연안부두 등 옛 도심을 잇는 18.72km 구간의 트램 노선이다. 인천광역시는 지난해 말 해당 노선계획을 담은 ‘인천 도시철도망 구축계획 변경안’을 마련해 국토교통부에 승인을 신청했다.

부평연안부두선은 인천시민의 이동성 향상뿐만 아니라 원도심 경쟁력 강화를 위한 도시재생 사업에 있어서도 긍정적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인천광역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부평연안부두선 트램 주변지역 원도심 활성화 기본구상 수립용역을 인천광역시와 함께 시행하여 원도심의 부흥과 도시활성화를 위한 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이번 설문조사 또한 부평연안부두선 주변지역 원도심 활성화 기본구상 수립용역의 일환으로, 인천광역시 도시재생지원센터는 원도심에 실제로 거주하는 시민들의 의견이 사업 발굴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